2001년에 완공된 수원 월드컵 경기장은 도심으로부터 4킬로미터 북쪽에 있는 축구 전용 구장이다. 완공 직후 이곳에서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이 열렸고 다음 해에는 FIFA 월드컵이 개최됐다. 수용 인원은 4만4천여 명이며, 경기장 서쪽 스탠드를 덮은 날개 모양의 지붕 때문에 ‘빅 버드’라는 애칭을 갖고 있다. 현재 K 리그의 수원 삼성 블루윙즈가 홈 구장으로 사용하고 있다.